Eco-friendly
by : MoonYoung  07-14
지구가 갈수록 더워지고 있다. 바로 지구온난화 때문이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근 미국 하버드학교(Harvard University) 과학자들은 흥미로운 실험을 시작…
Eco-friendly
by : 노현  06-26
스위스 취리히 기반의 친환경 솔루션 기업 '클라임웍스(Climeworks)'가 최근 대기 중의 이산화탄소(CO2)를 제거하는 기술을 개발해 성공했다. 최근 클라임웍스는 대…
Eco-friendly
by : MoonYoung  06-20
누구나 갖고 싶은 소원이 하나 있다. 아마도 많은 사람들이 '집'을 떠올리지 않을까 생각한다. 그러나 현실은 그리 녹록치 않다. 아마도 많은 사람들이 포기하고 있는 것도 …
Eco-friendly
by : 송민아  05-18
태양광은 재생에너지 가운데 가장 중요한 에너지원이 되었다. 에너지 빈곤국은 필수고, 중국과 인도, 브라질 등의 신흥국도 개발과 투자를 확대한 지 오래다. 작년 한해 미국의…
Eco-friendly
by : 송민아  05-04
세상은 대체에너지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다. 세계 시장의 패러다임은 어떠할까. 시장은 이미 사용자와 소비자 중심으로 변한지 오래다. 대체에너지 기술과 디자인을 융합하는 것…
Eco-friendly
by : 송민아  04-13
매년 최소 8백만 톤의 플라스틱이 바다로 흘러 들어간다. 다보스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 보고서는 2050년이면 바다에 있는 플라스틱의 양이 어…
Eco-friendly
by : 최현구  04-11
우리는 지금 음식물 쓰레기 문제를 반드시 해결해야만 하는 숙명적인 과제를 안고 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 음식물을 남기지 않고 다 처리(?)하거나 다른 사…
Eco-friendly
by : 문태영  04-07
미국 농무부에 따르면 미국인은 한 해에만 약 1천억 개의 달걀을 소비한다. 이들 중 절반은 상업용 식품 공장에서 사용되고, 그 껍질은 매립 쓰레기로 버려진다. 또한 토마토…
Eco-friendly
by : 이민희  04-03
환경의 오염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다. 미세먼지가 농도가 짙어져 갈수록 공기의 질이 나빠지고 있으며, 자동차 수의 증가로 대기 오염이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이다.이에 따라 …
Eco-friendly
by : 이민희  03-31
버려진 음식물 쓰레기의 문제는 현재 전 세계 대부분의 국가가 겪고 있는 큰 고민거리가 아닐 수 없다. 국내만 하더라도 하루에 12,000톤, 매년 4백만톤의 어마어마한 음…
Eco-friendly
by : 양진욱  03-14
2016년 개봉한 <딥 워터 호라이즌>은 멕시코만에서 일어난 대형 시추선의 실화를 다룬 영화다. 석유를 채취하는 시추 작업 중 폭발 사고가 일어나 시추선이 침몰…
Eco-friendly
by : 양진욱  03-02
빈곤과 기아, 분쟁, 기후 변화 등 세계 곳곳에서 일어나는 문제들은 어떻게 해결해야 할까? 이 같은 전 지구적 문제들은 각국의 이해관계가 복잡하게 얽혀있어 해결하기가 쉽지…
Eco-friendly
by : Bizion  02-15
최근 서울 강남역 일대에서 술에 취한 사람들의 노상방뇨 때문에 많은 상인들이 애로사항을 호소하는 장면을 TV에서 목격했다. CCTV를 설치하고 주기적으로 청소를 해도 노상…
Eco-friendly
by : 양진욱  01-23
인더스트리 4.0, 흔히 4차 산업혁명으로 논의되고 있는 제조업 혁신의 주류(主流)를 담당하는 것 중 하나는 바로 3D 프린터다. 3D 프린팅은 여러 가지 방식이 있는데,…
Eco-friendly
by : 육재서  01-04
매해 연말이면 거리마다 형형색색의 크리스마스 트리가 들어선다. 하지만 크리스마스 분위기도 잠시, 새해가 되면 상당수의 트리가 버려진다. 새해가 된 뒤에도 트리를 멋지게 활…
Eco-friendly
by : 현상협  12-22
급격한 산업화로 인한 중국의 대기오염 문제는 최악을 달리고 있다. 스모그는 일상화되었고, 심할 경우 우리나라에까지 큰 영향을 주고 있다. 베이징처럼 인구가 밀집된 대도시의…
Eco-friendly
by : 현상협  12-19
중동의 대추야자는 예부터 맛난 열매와 함께 시원한 그늘까지 제공하는 고마운 존재였다. 하지만 오늘날 냉방 기기가 보편화되면서, 야자수 그늘을 소중히 여기는 사람은 그리 많…
Eco-friendly
by : 현상협  11-30
쌀쌀한 저녁, 음식물 쓰레기를 버리다가 손이나 옷을 더럽힌 경험이 있지 않은가? 그럴 때마다 쓰레기통이나 비닐봉지를 던져버리고 싶은 충동을 억눌렀을 것이다. 그런데 이제는…
Eco-friendly
by : 육재서  11-29
미세먼지가 걱정되어 기상 정보를 찾아본다. 기상청에서 제공하는 통합대기지수 수치가 얼마인지 확인한다. 오늘 지수는 ‘45’이니까 '보통' 수준이다. 안심해도 되는 것일까?…
Eco-friendly
by : 현상협  11-24
인도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벵갈루루에서는 매일 5천 톤의 쓰레기가 발생한다. 이 중 재활용되는 것은 25%뿐이고, 나머지는 매립되거나 소각된다. 소각되면서 온실가스를 방출…
Eco-friendly
by : 육재서  11-18
ⓒ Levi Strauss & Co.미국에서는 매년 13만 톤의 옷이 버려진다. 이 중에서 재활용되는 것은 단 2만 톤뿐, 나머지 11만 톤은 쓰레기 매립지로 직행…
Eco-friendly
by : 현상협  11-03
야간에 자전거를 타는 것이 얼마나 위험한지 타 본 사람은 익히 알고 있을 것이다. 갑작스레 행인이 튀어나오거나, 장애물을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발생하기도 한다. 그러…
Eco-friendly
by : 현상협  10-28
차량 증가에 따른 주차 공간 부족과 도시 환경 오염이 심화되고 있다. 유럽연합(EU)은 ‘유럽 배출가스 기준(European Emission Standards)’을 제시했…
Eco-friendly
by : 육재서  10-25
이스라엘의 디자이너, 노아 러너(Noa Lerner)는 인도 여행 중 심각한 문제를 발견했다. 주요 대도시에 공중화장실이 없었던 것이다. 하수시설이 갖춰지지 않은 슬럼가에…
Eco-friendly
by : 육재서  10-25
배달 음식에서부터 중고물품, 주식까지, 그야말로 모바일 커머스의 시대다. 그렇다고 모바일로 쓰레기를 거래하는 일이 가능할까?14세 인도 학생들이 폐기물 거래 앱을 개발해 …
Eco-friendly
by : 이민희  10-24
사막에서 식물이 자랄 수 없는 이유는 딱 한 가지다. 바로 물이 없기 때문이다. 그러나 반대로 생각하면 사막에서 물만 있다면 식물이 얼마든지 자랄 수 있다.이런 발칙한 상…
Eco-friendly
by : MoonYoung  09-28
드론의 활용도가 갈수록 넓어지고 있다. 그동안 BIZION이 소개했던 드론들만 살펴봐도 그 활용도가 무궁무진함을 알 수 있다. 이 드론들의 공통점을 요약해보면 하늘을 날아…
Eco-friendly
by : 이형민  08-10
짐바브웨의 건축가 믹 피어스(Mick Pierce)는 한 부동산 회사로부터 아프리카에 전기가 부족하다는 이유로 에어컨이 없어도 시원한 쇼핑센터를 짓기를 요구 받았다. 아프…
Eco-friendly
by : MoonYoung  04-06
우리나라뿐 아니라 인도도 1회용 플라스틱 숟가락과 포크를 아주 많이 쓴다. 플라스틱은 환경뿐 아니라 우리의 건강도 위협하는 아주 못된 물건이다. 환경보호와 인류의 건…
Eco-friendly
by : 이대호  03-16
과거에 비전은 공연, 축제, 피서지 등에서 사람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쓰레기를 수거하게 해주는 이색 쓰레기통 '위컵'을 소개한 바 있다. 위컵은 두 개의 원통 쓰레기통 …
게시물 검색

INFORMATION
02-572-5090
(주)스페이스점프,  대표이사 : 이형민,  개인정보및보안담당 : 이문영,  주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언남길 23, 1층
사업자등록번호 : 214-88-35732,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1-서울강남-02806호,  이메일 : bizion@naver.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118,  제호 : 비전(BIZION),  등록/발행일자 : 2014.04.22,  발행인/편집인 : 이형민,  청소년보호정책 : 이문영

Copyright ⓒ SPACEJUMP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SNS
스페이스점프는 기술 기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초기 스타트업을 발굴해 글로벌 스타트업으로 육성하고 있습니다. 2017년 2월, 서울 서초구 양재동의 코워킹 스페이스를 기반으로 현재 많은 스타트업들을 보육해 왔습니다.

스페이스점프는 스타트업이 빠른 성장과 해외 진출을 위한 전문적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과 각계 전문가를 확보하고 있으며, 국내의 혁신센터, 대학, 협회, 테크노파크 등 창업보육센터들과도 매우 좋은 유대관계를 맺고 스타트업의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200여 명의 엔젤투자자, 10여 개의 벤처캐피탈(VC) 그리고 미국과 중국의 여러 액셀러레이터들과 돈독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스타트업의 자금투자와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돕고 있습니다.

앞으로 스페이스점프는 스타트업의 아이디어가 글로벌 사업화로 이어지는 글로벌 엔터프러터 생태계를 조성하고자 합니다. 미국의 선진 스타트업 시스템을 적극 도입하고 동남아시아 시장에 한국의 스타트업 DNA를 심는 스타트업의 교두보가 될 것입니다.
세상을 바꾸는 아이디어 BIZION은 세상의 문제를 찾아 해결하는 이노베이터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음을 굳게 믿습니다. 그래서 BIZION은 메이커, 발명가, 스타트업, 크리에이터, 벤처들의 감동적인 스토리를 찾아 응원하고, 세상에 전파하고 있습니다. 또한 BIZION을 운영하고 있는 ‘비전컴퍼니’는 ‘신사업 및 창업’ 분야에 특화된 컨설팅 전문기업이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New Business Model)로 시작하는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창업기획사'입니다.

우리는 그동안 수많은 아이디어의 탄생과 성장을 목격해 왔고, 수많은 사람들의 성공과 실패를 분석했습니다. 그리고 사업의 성공을 달성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찾기 위해 많은 시간을 연구했습니다.

우리가 찾은 성공 방정식은 바로 ‘PROVATION(프로베이션)’입니다. PROVATION은 비즈니스 모델의 새로운 혁신 기법입니다. 사업의 성공은 고객의 문제를 찾아 ‘재정의(Redefine)’하는 것에서 시작하며, 새로운 솔루션을 도출해내야만 달성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솔루션과 새로운 상품은 마케터, 디자이너, 엔지니어 등 다양한 이노베이터들과의 관계와 연합을 통해 탄생하며, 효과적인 방법으로 고객에게 제공될 때 궁극적으로 가치 혁신(Value Innovation)을 달성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우리는 신사업의 성공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위해 필요한 아이디어와 비즈니스 모델을 끊임없이 연구하고 지원할 것입니다. 신사업으로 다시 일어서고 싶은 기업, 새로운 아이템으로 성공을 꿈꾸는 예비 창업가들과 항상 함께 하겠습니다.
메이크앤플레이(Make & Play)는 기술 기반 스타트업들의 상품개발을 돕는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입니다. 2014년 4월을 시작으로 메이크앤플레이는 아이디어를 제품으로 개발하기 시작해 왔습니다. 그리고 하드웨어 기반의 여러 스타트업들을 발굴해 다양한 상품들을 개발해왔습니다.

이제, Make & Play는 단순히 제품을 개발하는 것보다 더 의미있는 일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바로 한국의 기술을 상품으로 개발하고 글로벌 사업화를 추진하는 것입니다. 기술력 수준은 높지만 아직 빛을 보지 못한 국내 기술들이 아주 많다는 것을 잘 압니다. 그래서 Make & Play는 한국의 '기술'에 집중하고 있으며, 이 기술을 글로벌 상품으로 개발하는데 모든 역량을 쏟고 있습니다.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 사랑받는 제품이 되도록, 국내 기준이 아닌 해외 고객의 눈높이에 맞춤 상품의 출시를 목표로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Make & Play는 미국의 Manufacturing Accelerator, 중국의 제조사들과 긴밀한 협력을 맺고 Global Manufacturing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아이디어와 기술을 바탕으로 미국에서 상품이 출시되어 알려지고, 중국과 해외로 뻗어가는 글로벌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자 합니다.

국내만으로는 이제 답을 찾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Make & Play는 해외에서 더 멋진 상품으로 꽃 피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울 것입니다. 지금 바로, Make & Play의 전문가들과 상담해주십시오.